몽골/중앙아시아 트래킹

일상에서 벗어나 광활한 천연 대자연과의 건강과 힐링이 가득한 트래킹여행!

 엔돌핀이 펑펑 솟는 아름다운 야생화 속에서 트래킹을 즐길 수 있습니다.

◈ 몽골의 아름다운 자연 속에서 트래킹으로 답답한 일상을 내려두고 힐링해보세요.◈

◈ 다년간의 경험으로 몽골의 만년설 트래킹 투어와 중앙아시아의 2개국 트래킹 투어를 추천 코스만 짧게 준비하였습니다.◈

자연을 머금은 아름다운 야생화들이 가득한 몽골 명산을 만날 수 있습니다.

트래킹을 통해 보이는 몽골의 매력적인 자연경관 

테를지국립공원에 위치하는 엉거츠산은 요즘 관광객들에게 등산하는 장소로 알려져 있는 산입니다.
정상까지 올라가보면 테를지의 자연풍경을 한눈에 다 보이며 야생화를 제대로 즐길 수 있는 곳입니다. 

체체궁산은 올란바타르에서 50km 정도 떨어져 있는 복드칸 산맥의 최고봉으로 몽골인들의 신성시하는 산입니다.
마치 둘레길을 걷는 것처럼 숲 속 주변을 하이킹 하듯이 걸으며 산림욕을 즐길 수 있습니다.
명산을 트래킹하고 몽골이라면  빠질 수 없는 승마와 수도 울란바타르의 여행을 포함한 아깝지 않고 기분좋은 몽골 트래킹 여행을 해보세요.

트래킹만으로 아쉬운 여행에서 함께 챙기고 싶었던 관광을 할 수 있습니다.

넓은 자연에서의 트래킹과 다양한 관광여행

몽골의 명산 중 하나인 테를지국립공원에 위치한 엉거츠산에서는 테를지의 자연풍경을 한눈에 다 보이며 야생화를 제대로 즐길 수 있는 곳 입니다.
몽골에서만의 자연과 힐링 트래킹 즐겨보세요.

이 후 몽골까지 왔는데 트래킹만 하고 관광여행을 못 하고 돌아갈 시간이라면 아쉬울 수 밖에 없는 점이겠죠?
힐링 트래킹에서만 가는 미니사막은 멀리가지 않아도 사막을 볼 수 있는 대규모의 사구 지역으로 초원,실개천,사막 지형이 한데 섞여 있는 풍광을 자랑합니다.
이 외에도 수도 울란바타르의 여행도 포함하고 있어 트래킹 뿐만 아니라 몽골의 필수 관광지도 챙겨져 알찬 여행을 만들어 드립니다.

계절상관없이 언제나 눈이 쌓여있는 몽골의 만년설을 볼 수 있습니다.

눈과 야생화의 신비로운 자연의 조화 감상

알타이 산맥은 몽골, 러시아, 카지흐스탄, 중국에 걸쳐있으며 아시아에서 제일 높은 산맥입니다.
알타이 타왕 복드는 해발 2,500m~4,350m로 서부 몽골에서 고비 알타이까지 약 900km 뻗어있습니다.
1996년부터 6362m²의 너비를 국가보호구역으로 지정하여 보호를 받고 있습니다.

차강골은 몽골어로 '흰색의 강'을 뜻하며 빙하가 녹은 물이 흘른 강으로 깊이 약 70cm의 흰 색의 신비로운 강에 몽골인들에게 신성하게 여겨지고 있습니다.
포타니 빙하는 타왕복드의 3대 강 중에서 가장 큰 강으로 을 감상 할 수 있습니다.

말을 타고 초원과 만년설이 공존하는 특별한 알타이 전경을 트래킹하며 감상해 보세요.

생소한만큼 더 매력적으로 다가오는 특별한 트래킹을 할 수 있습니다.

천연자연을 그대로를 유지하고 있는 때묻지 않은 야생의 땅

일년 내내 만년설에 덮여있는 천산산맥은 키르기스스탄, 카자흐스탄, 우즈베키스탄, 타지키스탄 중앙아시아 5개국에 걸쳐있는 산맥입니다.
약 2,500km이상의 장대한 산맥으로 빼어난 자연 경관과 생물학적, 생태학적 진화 과정을 간직한 곳 입니다. 
2013년 6월 유네스코 세계자연유산으로 등재되었습니다.
세계에서 2번째로 큰 산정호수 이식쿨은 유명 여름 휴양지로 발길과 눈길이 닿는 곳 모두 상상을 초월하는 위대하고 수려한 풍경을 자랑합니다.
또한 이런 풍경 속에 피어난 곳곳에 야생화들에 관광하는 사람들의 감탄사를 연발하게 만듭니다.

약 120개의 민족으로 구성된 세계에서 아홉번째로 큰 나라 카자흐스탄과 면적의 90%가 산 지형으로 중앙 아시아의 스위스라고 불리는 키르기스스탄에서
접해보기 쉽지않아 조금은 생소하지만 그래서 더욱 특별하게 남들과는 다른 트래킹 여행을 떠나보세요.

트래킹을 통하여 너무나도 아름다운 인공적이지 않은 그대로의 자연이 반겨줄 것 입니다.